3-4 꽃신 > 시조집 [까치밥] -이원천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      시조집 [까치밥] -이원천

최신글

       

(이 시조집의 내용은 출처를 밝히고, 원본 그대로 복사하여 옮기는 것을 허락합니다. -이원천-)             

3-4 꽃신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화음 댓글 0건 조회 2,897회 작성일 17-02-14 20:23

본문

꽃신 / 이원천

 

 

 

정승댁 안채의 봄

담장 넘은 홍매화

 

그 향기 넋을 잃어

가던 걸음 멈추고

 

흘깃 본

대청마루 끝

꽃신에 더 취하여

 

 

사랑채 주안상이 선비를 유혹하고

 

홍매화 꽃잎처럼 권주가 흩날려도

 

가득 찬 술잔 속으로 떠오르는 그 꽃신

 

 

바람도 비틀대며 거나하게 취한 봄밤

 

멀리 돌아 혼자일 때 가슴깊이 품어 둔

 

그 모습

초승달 되어

따라오는 늦은 밤길

 

 
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tal 74건 1 페이지
시조집 [까치밥] -이원천 목록
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
열람중 화음 2898 02-14
73 화음 2656 02-14
72 화음 2632 02-14
71 화음 2599 02-14
70 화음 2597 02-14
69 화음 2592 02-14
68 화음 2585 02-14
67 화음 2576 02-14
66 화음 2569 02-14
65 화음 2557 02-14
64 화음 2546 02-14
63 화음 2539 02-14
게시물 검색
 

Copyright © ltleewc.com All rights reserved.